여기뉴스

home 온라인 서비스 아이엔여기 뉴스&칼럼
--
게시글 자세히 보기
제목

튼튼한 어린이 만드는 식습관, 챙겨두세요 [아이엔여기 강남점 이정언 원장]

날짜 2015-11-27
관련링크 http://media.daum.net/breakingnews/newsview?newsid=20151126181943649
간편주소 http://gangnam.inyogi.com/link/online_press/300
제목주소 http://gangnam.inyogi.com/press/300-튼튼한-어린이-만드는-식습관-챙겨두세요
소아비만 방지와 바른 성장 위한 조기 식습관 기르기

‘우리가 먹는 것이 곧 우리 자신이 된다.’ 고대 그리스 의학자 히포크라테스가 남긴 말이다. 먹는 행위는 동서고금을 막론하고 사람에게 가장 중요한 일로 꼽혔다. 우리가 태어나서 처음 먹는 음식은 엄마의 모유다. 엄마의 모유를 끊고 난 후에는 엄마가 선택한 음식을 먹으며 맛에 대한 취향을 갖게 되고 평생 식습관을 만든다. 히포크라테스의 말을 달리 해석해 보면 엄마가 먹여주는 음식이 곧 미래의 자신이 된다는 말이다. 내 아이를 건강한 사람으로 만들기 위해 엄마는 어떻게 해야할까? 아이엔여기한의원(www.inyogi.com) 강남본점 대표원장인 이권세 원장의 조언을 들어보자. 

"우리 아이가 잘 안 먹어요"라고 고민하는 엄마가 많지만 무언가를 자꾸 먹이려는 시도는 좋지 않다. ⓒ 베이비뉴스


◇ 엄마의 역할


“우리 아이가 잘 안 먹어요”라고 고민하는 엄마들이 많다. 하지만 실제로 식욕부진으로 음식을 잘 안 먹는 아이는 별로 없다. 엄마들의 호소는 ‘내 생각만큼 먹지 않아요’라고 정정하는 것이 더욱 정확한 표현이 될 것이다. 

아이에게 무언가를 자꾸 먹이려는 시도는 좋지 않다. 밥은 당연히 먹는 것이고, 키가 큰다는 우유, 소화에 좋은 유산균, 별미로 해주는 간식 등 이것저것 남들보다 하나라도 더 먹이려는 엄마의 마음이 문제다.


밥은 기본적으로 배고플 때 먹는 것이 제일 좋다. 배고플 때 적당량으로 좋은 음식을 먹이는 것이 하루종일 먹을 것을 챙겨주는 것보다 훨씬 좋다. 만약 아이 식사를 한 두끼 굶겼는데 밥을 안 먹는다든지 물 외엔 아무것도 먹지 않고 늘어져 있는 경우에만 병으로 인식하자.  


아이는 엄마 머리 꼭대기에 있다. 어떤 아이들은 ‘내가 밥을 안 먹으면 엄마가 다른 간식을 준다’는 사실을 이용할 수도 있다. 아이가 밥을 먹지 않을 때 엄마가 과일이나 과자 등의 간식을 챙겨준다면 아이의 입맛 상 당연히 더 자극적이고 맛있는 음식을 찾는다. 그리고 이런 과일(당분), 과자(탄수화물) 위주의 식습관은 아이를 비만아동으로 만들 수 있다.


엄마가 밥 안 먹는 아이와 실갱이 하는 것에 지치면 안 된다. 엄마 체력이 그래서 중요하다. 엄마가 지치고 피곤해 아이 요구대로 그냥 내버려 두면 아이 식습관에 문제가 생기기 쉽다.  
  
아이가 안 먹으면 굶기는 방법을 생각해 보자. 아이의 식욕부진으로 엄마들이 한의원을 찾으면 항상 묻는 질문이 있다. “몇 끼를 굶겼습니까?”, “몇 끼까지 안 먹던가요?” 정해진 식사시간 때 밥을 먹지 않으면 아무 것도 먹지 못한다는 사실을 아이에게 확실히 인식시키자. 밥 대용물(간식)을 끊는 것이 밥 안 먹는 문제를 푸는 첫째 해결책이다. 


◇ 줄인 탄수화물만큼 단백질로 채우자

소아비만 아동의 특징이 바로 탄수화물에 편중된 식습관이다. 밥은 반 공기 정도로 고정하고 배가 부를 때까지 고기 등의 단백질로 채워주면 좋다. 아이가 뚱뚱하다고 해서 살코기만 먹여야 된다는 생각을 버리자. 

단백질과 지방은 몸에서 필요한 만큼만 흡수되고 배출되기에 성장기 아이라면 많이 먹어도 크게 문제될 일이 없다. 오리고기 기름은 필수지방산이 풍부하며 돼지고기는 비계에도 셀레늄 비타민이 함유돼 건강에 좋다.


기름은 필수지방산을 포함해 꾸준히 먹어야 한다. 하지만 식물성 기름은 열을 받으면 산패가 된다. 그래서 올리브유를 드레싱으로 넣어 먹거나 생들기름 섭취를 추천한다. 자극적인 음식에 길들여지지 않게 해주는 것도 중요하다. 아이가 단 것만 많이 먹으면 지방세포가 많아져 성장에도 지장을 줄 수 있다.


◇ 첫 이유식은?


사람마다 제각기 다른 소화능력을 갖고 태어난다. 소화기능 발달이 좀 느리면 소식을 시켜야 하는 경우도 있다. 아기 이유식은 최소한 아이의 치아가 6~7개 나온 후, 10개월이나 돌 이후에 시작하는 것을 추천 한다. 큰 탈 없이 성장한 평범한 아이를 위한 이유식 레시피 중 하나를 공개한다. 


▲ 이유식 레시피 (12개월~15개월 아이용)


1. 돼지기름: 60g
2. 소고기(살코기): 60g
3. 무우: 60g
4. 양배추: 100g
5. 가지: 100g
6. 물: 2.5ℓ
7. 찹쌀: 50g(3시간 불린 것)
8. 멥쌀: 50g(3시간 불린 것)


조리방법


- 1~6 재료를 넣고 물이 끓기 시작하면 10분간 중약불로 끓인다.
- 건더기를 건져내고 7~8 재료(쌀)를 넣고 쌀이 익을 때까지 끓인다.


음용법

- 완성된 죽을 1일 3회 60cc씩 먹인다. 



   
모바일에서만 가능합니다.

목록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처음으로 이전 1 다음 마지막으로
게시물 검색
--

아이엔여기 지점 안내

아이엔여기 네트워크 안내

아이엔여기 클리닉 안내